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
 


한아시아 PANN

한아시아 61호

2018.09.05

e-book

PANN

태국으로 도망친 보험사기범, 1년만에 검거

hit : 651, scrab : 0, recommended : 0, attach : 1
 

보험

클럽서 나온 음주차량만 골라 사기

사고 음주운전 신고하겠다 공갈

 

서울 강남경찰서는 클럽 주변에서 음주운전이 의심되는 차량에 고의로 추돌사고를 내는 수법으로 8천만원 상당을 뜯어낸 혐의(상습사기 공갈) 이모(33)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씨는 2017 1 신사동의 클럽에서 나온 음주 의심 차를 쫓아가 사고를 "음주운전으로 신고하겠다" 협박해 600만원을 받아내는 2016 4월부터 이듬해 4 사이 같은 수법으로 26명에게 6900만원 가량을 뜯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같은 범행을 시도하다가 차례는 피해자가 음주운전이 아니어서 금품을 요구할 없게 되자 고의 사고 사실을 숨겨 보험사가 1천만원의 손해를 입게 만든 혐의(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해 피해자로부터 "고의사고가 의심된다" 제보를 받고 관할구역 폐쇄회로를 추적해 이씨를 찾아냈고, 그의 계좌 등을 통해 범행을 확인했다.

이씨는 수사 착수를 눈치채고 지난해 4 태국으로 도주했다.

이에 경찰은 지명수배 여권 무효화 조처를 했고, 이씨는 1년여 만인 이달 18 김해공항으로 몰래 입국하려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 조사 결과 이씨는 과거 지방에서 동종 범행으로 적발된 전력이 있고 강남 클럽 주변에 음주 차량이 많다는 사실을 알고는 또다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이씨 계좌를 보면 같은 수법 범행이 100여건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지만, 음주운전 발각을 염려한 피해자 상당수가 진술을 거부했다" 말했다.

태국에서 이씨와 평소 어울렸다는 J씨는 "이씨가 평소 자신이 부자집 아들인 것처럼 말하고 다녔다"면서 "태국에서도 외제차를 타고 다니며 돈을 흥청망청 썼다"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일부 범죄자들이 태국 등과 같은 동남아시아 국가에 숨어드는 경우가 많다"면서 "출처를 모르는 돈이나, 신분증이 없는 사람 등은 주의해야 한다" 덧붙였다.

 

보험.jpg (5.4Kb) (0)
작성자: 한아시아 , 작성일 :
댓글 11 | 엮인글 0

수쿰빗플라자, 바이킹 신규 오픈
라텍스 매트리스, 라돈 검출



새로 올라온 글

마켓플레이스

아이폰6판매

아이폰 6 판매합니다모서리 잔기스외에 앞뒤 외...

골프채풀세트 아

아이언(TOURSTAGE) 4,5,6,...

소설류.해리포터

1리터의 눈물 200밧 시간을 달리는 소녀 ...

프리미엄 정보


%3Ca+href%3D%22..%2Fthai%2F%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OME%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news.php%22+class%3D%22Klocation%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B%89%B4%EC%8A%A424%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news.php%3Fmid%3D12%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AN%EB%89%B4%EC%8A%A4%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news.php%3Fmid%3D73%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A%B5%90%EB%AF%BC%EB%89%B4%EC%8A%A4%3C%2Fspan%3E%3C%2Fa%3E